한글홈 ☜

도우미
광고안내
찾아보기
게시판
회원등록
방명록

유로코
유로코 ?
유로시장
유로컨설팅
GSM 메세지
EU 한국대표부
한민족 마당

유럽공동체
OECD
G7사이트
유럽상표청

한국
미디어
도구
행사
여행
쇼핑

자료
교육
검색
신선지

  

유로코와

  

오늘의 역사
소 사
날 씨
환 율
운 세
탄생화
오늘의 인물

유럽 공동체내에 각나라별 지역별 대상으로
유로코 네트웍에 정보를 제공할 분을 모십니다.
또한 하숙 및 민박 가능한 분도 연락바랍니다.
연락 전화 및 팩스:위참조

운 명

그 깊은 떨림

그 벅찬 깨달음

그토록 익숙하고

그토록 가까운 느낌

그대를 처음 본 순간

시작되었습니다.

지금껏 그날의 떨림은

생생합니다.

단지, 천 배나 더 깊고

천배나 더 애틋해 졌을 뿐.

나는 그대를 영원까지 사랑하겠습니다.

이 육신을 타고나 그대를 만나기

훨씬 전부터

나는 그대를 사랑하고 있었나 봅니다.

그대를 처음 본 순간 그것을 알아버렸습니다.

운명.

우리 둘은 이처럼 하나이며,

그 무엇보다도 우리를 갈라 놓을 수 없습니다.

-칼릴 지부란-

Copyright ⓒ 1996~2005 by Don Euroko's Network All rights reserved.